글로벌 바이오파마 동향
HOME > 뉴스 > 글로벌 바이오파마 동향
獨 베링거, 중국서 베이진과 손잡고 PD-1 신약 수탁 생산
입력일 2020-01-07 17:13:33
작년 12월 27일 중국 시판허가 나와 … 공장 없이도 의약품 시판 승인 취득하는 MAH 제도 첫 적용

베링거인겔하임 로고

독일 베링거인겔하임 바이오제약 부문 중국법인이 제휴관계를 구축한 중국 베이진(BeiGene)에게 항 PD-1 단일클론 항체 티스렐리주맙(tislelizumab)을 위탹생산해 공급한다. .


중국에서 바이오신약 개발 업체가 제조공장을 소유하도록 규정을 완화하자 독일 제약사 베링거인겔하임이 중국에 공장을 건설해 시범사업을 벌였다. 지난달 30일 베링거의 제약 부문 중국법인은 중국 의약품관리법(Drug Administration Law, DAL) 개정에 따라 의약품 시판 승인 취득자(Marketing Authorization Holder, MAH) 제도가 적용되는 중국 최초의 위탁개발생산업체(CDMO)가 됐다.


베링거 중국법인과 베이진은 제휴계약을 맺은 2013년 이후 파트너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 MAH 제도는 중국 내에서 의약품 연구개발에 대한 추진력이 향상될 수 있도록 지금까지 의약품을 생산하는 기업에 한정됐던 허가권자의 신청자격을 개인, 연구소, 제약기업 등 의약품 연구개발 전체로 확대한 제도를 말한다.


중국 국가약품감독관리국(NMPA)은 지난달 27일 최소 2회에 걸쳐 치료를 진행한 전력이 있는 전형적 호지킨 림프종(cHL) 환자들을 위한 치료제로 티스렐리주맙의 발매를 승인한 바 있다. 이로써 티스렐리주맙이 다국적 위탁제조 서비스 제공기관에 의해 제조를 대행하는 중국 내 첫 번째 의약품이 됐다.


지알리 루오 베링거 바이오제약 부문 중국법인 지사장은 “시험 프로젝트는 순조롭게 진행됐고 이제 성공적이었음이 입증됐다”며 “새롭게 확립된 모델이 중국 의료제도에 커다란 이득을 주면서 중국 환자들에게 보다 혁신적인 의약품에 대한 접근성을 향상시켜 주는 성과로 이어질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베링거는 2017년 7억700만달러가 투입된, 최대 2000L까지 처리할 수 있는 1회용 바이오리액터(bioreactor)로 규모의 1단계 시설을 가동했다. 바이오리액터는 생체 내에서 일어나는 화학반응을 체외에서 이용해 에너지를 절약하는 시스템이다. 필요할 경우 2000리터 설비를 증설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베링거는 2013년 중국 상해 푸동에서 장장생명공학 및 제약기지개발회사(Zhangjiang Biotech & Pharmaceutical Base Development Company)와 제휴를 선언하면서 이미 독일 비버라흐(Biberach), 오스트리아 비엔나(Vienna), 미국 캘리포니아주 프리몬트(Fremont)에 의약품 제조기지를 갖고 있었다. 회사 측은 중국의 시범 프로그램에 따라 바이오로직스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이듬해 베링거 바이오제약 부문 중국 법인은 100L와 500L 규모의 임상 물품 공급을 시작했고 2016년에는 베이진 프로젝트에 착수했다.


베이징에 본사를 둔 베이진은 중국에서 티슬리주맙에 대한 승인을 얻은 지난 달 27일 후 불과 일주일 만인 지난 3일 아시아 태평양 대부분 지역에서 립테라퓨틱스(Leap Therapeutics)의 암 신약후보물질 DKN-01의 권한을 얻었다. 이로써 립테라퓨틱스의 항 DKK-1 항체와 최근 승인받은 항 PD-1 면역억제제 티슬리주맙 병용요법에 관한 임상을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외신은 전망했다.


또 지난해 11월 1일에는 미국 암젠이 중국 현지화를 위해 베이진의 지분 20.5%를 27억달러에 인수키로 하는 등 베이진의 활약상이 두드러지고 있다.

송인하 기자 tortasettevelli@healtho.co.kr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목록



제약 리스트
제약·바이오
의약품 비교 심층분석
글로벌 바이오파마 동향
제약단신
제약계 인사
KakaoTalk_20200220_163936927.jpg
1.JPG
애브비.png
윌스기념병원 최종심의버젼.gif
서울시립보라매병원.jpg
[크기변환]cha.png
이화의료원 배너광고.png
세브란스.png
자생한방병원226x100.jpg
분당서울대.jpg
AZ.jpg
고려대.jpg
중대.png
건대.png
320121012_samsung.jpg
원자력병원.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