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뉴스
HOME > 뉴스 > 병원뉴스
서울성모병원, 입원의학과 개설로 입원전담전문의제도 안착
입력일 2020-03-18 20:04:44
환자의 입원 치료 전 과정 전문의가 직접 관리 … 수준 높은 진료서비스 제공

서울성모병원 내과 전담 교수가 입원 환자를 진료하고 있다.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이 최근 입원 환자들에게 전문적·체계적인 진료를 제공하기 위해 입원의학과를 개설하고 입원전담교수를 채용한다고 18일 밝혔다. 입원전담전문의 제도는 국내에서 아직 활성화되지 않았지만 미국에서는 1996년부터 도입됐다. 전반적인 내과적 치료를 할 수 있는 특화된 일차적 전문의가 입원환자만을 전담해 진료한다.

입원전담교수는 입원 환자의 초기 진찰, 경과 관찰, 환자 가족 상담, 병동 내 처치·시술, 퇴원 계획 수립 등 전반적인 주치의 역할을 수행하며 입원부터 퇴원까지 환자 진료를 직접적으로 책임진다. 또 환자 및 보호자와 밀접한 관계를 유지해 자세하고 신속한 진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전문 진료과 및 타과와의 협진이 필요한 경우 원스톱으로 통합 진료를 주선한다. 

이 병원은 작년부터 혈액병원 입원전담교수를 채용해 운영하고 있다. 올해는 입원의학과를 신설해 임상과에 조기 정착할 수 있도록 내과장이 입원의학과장을 겸임하게 된다. 입원의학과는 간호간병통합 병동과 함께 입원환자 진료를 전담해 의료 서비스의 질을 높이고 환자안전을 강화할 계획이다.

김용식 병원장은 “상급병원 특성상 고도의 의료기술을 필요로 하는 입원환자에게 수준 높은 진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금년도 입원전담 전문의 제도의 본사업 전환 예정에 따른 효율적인 병동 운영을 위해서라도 사업의 확대 운용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 밝혔다. 

김신혜 기자 ksh@healtho.co.kr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목록



의료 리스트
건강365레이더
생활건강
치료법
병원뉴스
의료계 동정
보건정책
학술
치과
한의학
의료산업
의료기기
건강강좌
건강신간
학회·학술행사
임상시험
호산과 함께 하는 키즈&맘
건강관절·척추만들기 프로젝트
KakaoTalk_20200220_163936927.jpg
1.JPG
애브비.png
윌스기념병원 최종심의버젼.gif
서울시립보라매병원.jpg
[크기변환]cha.png
이화의료원 배너광고.png
세브란스.png
자생한방병원226x100.jpg
분당서울대.jpg
AZ.jpg
고려대.jpg
중대.png
건대.png
320121012_samsung.jpg
원자력병원.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