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바이오
HOME > 뉴스 > 제약·바이오
GC녹십자셀, 췌장암 CAR-T치료제 암세포 완전관해 확인
입력일 2020-03-13 19:33:13 l 수정일 2020-03-16 10:45:42


GC녹십자셀은 13일 온라인 기업설명회를 열고 미국 진출 방안과 개발 중인 CAR-T치료제 개발 성과에 대해 발표했다. 이 회사는 코로나19(우한 폐렴) 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비대면 보고회를 진행하고 온라인으로 기관 및 일반투자자의 질문에 답변했다.

GC녹십자셀의 미국 진출 전략은 개발 중인 CAR-T 치료제의 미국 내 임상 진입과 국내에서 판매 중인 ‘이뮨셀엘씨주’를 미국에서 시판허가 받기 위한 투트랙 전략으로 구성됐다.

첫번째 트랙으로 현재 개발중인 키메라 항원 수용체(CAR)-T세포 치료제를 2021년 하반기 미국에서 임상 1상에 진입한다는 계획과 연구 성과를 발표했다. 이 회사가 개발 중인 약은 메소텔린을 타깃으로 하는 고형암 대상 치료제다.

MSLN-CAR-T세포를 췌장에 암을 이식한 동소이식 췌장암 마우스모델에 복강주사와 정맥주사로 투여했다. 대조군은 모두 췌장암이 커졌지만, MSLN-CAR-T세포 1차 투여 후, 80~90%의 항암효과를 보였고, 2차 투여 후 췌장암 세포가 100% 사멸해 완전관해(CR)를 나타냈다.

반면 메소텔린이 발현하지 않는 동소이식 췌장암 마우스모델에서는 MSLN-CAR-T세포를 2회 투여해도 음성대조군과 동일하게 췌장암 세포가 커지는 것이 관찰됐다. 이것은 MSLN-CAR-T세포가 메소텔린에만 특이적으로 반응해 췌장암에 대해 항암효과를 나타냈음을 의미한다.

지금까지 CAR-T치료제가 고형암에서 실패하는 원인 중 하나인 항원 특이성문제를 MSLN-CAR-T세포는 완전관해를 통해 메소텔린만 특이적으로 타깃했다는 것을 증명했다.

고형암 CAR-T치료제 개발의 어려움 중 하나는 T세포가 종양 부위로 이동해 침투하는 것인데 혈액암과 달리 고형암에서는 종양 주변 섬유조직과 종양미세환경에 의해 침투가 어려웠다.

GC녹십자셀의 MSLN-CAR-T세포는 일반적인 피하이식모델이 아닌 동소이식모델에서 복강주사와 정맥주사 모두에서 항암효과를 확인해, MSLN-CAR-T세포가 종양부위로의 이동과 침투에 성공해 췌장암 세포에 효과적으로 작용함을 증명했다. 실험 12주가 지나도 100% 항암활성을 유지, 지속성 면에서도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미국에서 혈액암 관련 CAR-T치료제 2건이 허가돼 판매 중이지만, 고형암 분야에선 성과가 미진했다. GC녹십자셀은 MSLN-CAR-T가 미국 시장으로 바로 진출하는데 경쟁력이 충분하다고 판단, 임상 1상부터 미국에서 진행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같은 전략을 세우고 미국 진출을 위해 올해 초 캘리포니아주에 미국법인 노바셀을 설립했으며, 북·남미 및 유럽시장으로 진출이 가능한 파트너사를 통해 기술수출이나 판권계약을 고려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두번째 트랙으로는 국내에서 시행한 3상 임상시험 데이터와 지난 10년간 5000명 이상의 제품 투여를 통해 축적한 안전성 데이터를 활용해 미 FDA의 허가 리스크를 최소화하고 시간과 투자비용을 절감하겠다는 전략을 발표했다.

2018년 이뮨셀엘씨주는 간암, 췌장암, 교모세포종에 대해 FDA의 희귀의약품(ODD) 지정을 받았다. 이를 활용해 미국 정부 지원을 받고 적응증도 치료제가 없는 틈새시장을 공략할 방침이다.

이뮨셀엘씨주는 2007년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품목허가를 획득했다. 임상시험 결과 논문이 발표되기 시작한 2014년부터 매출이 급증해 2019년 연매출 342억원을 올렸다.

GC녹십자셀 이득주 대표는 “GC녹십자셀은 이뮨셀엘씨주와 MSLN-CAR-T의 두가지 전략으로 미국시장에 진출해 K-바이오의 위상을 알리고 세계적인 종합 면역항암제 전문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손세준 기자 smileson@healtho.co.kr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목록



제약 리스트
제약·바이오
의약품 비교 심층분석
글로벌 바이오파마 동향
제약단신
제약계 인사
KakaoTalk_20200220_163936927.jpg
애브비.png
1.JPG
윌스기념병원 최종심의버젼.gif
서울시립보라매병원.jpg
[크기변환]cha.png
이화의료원 배너광고.png
세브란스.png
자생한방병원226x100.jpg
AZ.jpg
분당서울대.jpg
고려대.jpg
중대.png
휴온스이너뷰티 배너광고.png
건대.png
320121012_samsung.jpg
원자력병원.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