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바이오
HOME > 뉴스 > 제약·바이오
팬젠, EPO 바이오시밀러 말레이시아서 품목허가
입력일 2019-02-11 10:06:13 l 수정일 2019-02-11 10:08:44
세계 두번째 개발 제품 ‘에리사’ … 시장규모 8조원 넘는 빅마켓 도전

팬젠은 말레이시아식약청(NPRA)으로부터 에포에틴알파(EPO) 바이오시밀러인 ‘에리사’에 대해 품목허가 승인을 받았다고 지난 7일 밝혔다.

팬젠은 말레이시아 국영제약사인 CCM 듀오파마와 공동으로 한국, 말레이시아에서 임상 3상을 수행한 뒤 말레이시아 규제기관에 공동으로 품목 허가를 신청했다. 국내에선 제품명 ‘팬포틴’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최종 품목허가를 심사 중이다.

EPO는 만성신부전 환자의 빈혈치료에 사용하는 적혈구 증식인자를 일컫는 의약품이다. 미국 암젠이 최초로 에포에틴알파를 개발했고 2007년 산도스가 첫 바이오시밀러 제품을 개발했다. 이에 팬젠은 두 번째로 바이오시밀러 허가를 받았다.

회사 관계자는 “EPO는 2016년 기준 세계 시장규모가 연간 8조 원에 달하며 계속 성장하는 중”이라며 “말레이시아 CCM듀얼파마는 팬젠과 공동임상을 수행한 대가로 팬젠이 생산하는 EPO 바이오시밀러 제품에 대해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브루나이 등의 독점판권을 보유하고 오는 4월부터 말레이시아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어 “태국, 터키에서 판매계약을 체결했고 사우디아라비아 및 중동지역 국가에 대한 판권계약이 협의 중에 있다”며 “말레이시아 외 아세안 주요 국가 판로를 개척 중”이라고 말했다.

팬젠은 EPO 바이오베터 개발에도 나설 계획이다. 지난달 17일 팬젠과 선바이오는 차세대 바이오베터 의약품을 공동개발하기로 협약했다.

손세준 기자 smileson@healtho.co.kr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목록



제약 리스트
제약·바이오
제약단신
제약계 인사
의약품 비교 심층분석
윌스기념병원 최종심의버젼.gif
한국에자이.jpg
헬스오배너_최종.gif
자생한방병원226x100.jpg
서울시립보라매병원.jpg
휴온스 226x100.jpg
녹십자셀_배너.gif
20151106102817-2JLWV.gif
320121012_samsung.jpg
연세바른병원 150122 226x100.jpg
헬스오_226x100.jpg
창원힘찬병원.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