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바이오
HOME > 뉴스 > 제약·바이오
GC녹십자지놈, 고신대복음병원과 유전체정보 기반 정밀의학 공동연구 추진
입력일 2019-01-04 14:29:43 l 수정일 2019-01-04 14:56:19
NGS기반 정밀의료·미세 잔존암 검출·유전체 빅데이터 구축 분야 협력

GC녹십자지놈이 4일 고신대학교복음병원과 정밀의학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GC녹십자지놈이 고신대복음병원과 업무협약을 맺고 유전체 정보기반 정밀의학 공동연구 및 사업화를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미세 잔존암 검출기술 개발 공동연구 협력 및 암 생존자 정밀검진기술 개발 ▲차세대염기서열분석법(NGS)기반 정밀의료 연구협력 ▲임상시험 관련 공동연구 협력(ctDNA 연구) ▲산·학·연 협력 기술개발 및 마케팅 등을 바탕으로 정밀의학 유전체 빅데이터를 구축한다.

정밀의학 실현을 위한 유전체 빅데이터란 환자 맞춤형 진단과 치료법 연구 자원으로 활용이 가능하고 개인별 질병과 약물반응 예측정확도의 향상, 기존 약물의 새로운 효능을 찾는 신약 재창출(Drug Repositioning) 연구의 동력으로 최근 생명공학 분야에서 주목 받고 있다.

최영식 고신대복음병원 병원장은 “이번 협약으로 정밀의학·빅데이터 분야에서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창석 GC녹십자지놈 대표이사는 “개인의 유전체 정보에 따라 맞춤형 치료를 제시하는 정밀의학은 인류의 건강 증진에 꼭 필요한 분야”라며 “고신대복음병원과 함께 정밀의학 분야의 체계적인 연구를 완성하고 환자에게 최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최신 관련기사]
한국엘러간 ‘쥬비덤 볼라이트’ 론칭 기념 심포지엄 개최
대원제약, ‘장대원 네이처 플러스’ 홍콩 수출
통증은 유방암 신호 아냐 … 가슴 비대칭·멍울·처짐 정도 따져야
고려대 안암병원, 림프부종클리닉 개설
한국다케다제약, 문희석 신임 대표 선임
근로복지공단, 산재관리의사 도입 … 전문재활·직업복귀서비스 제공

손세준 기자 smileson@healtho.co.kr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목록

[ 관련 질환정보 ]

[ 관련 식품정보 ]
참깨
김치
커피
메밀
메기
매실
명태
된장
들깨
죽순
조기
완두
아욱
쑥갓
솔잎
붕어
머위
딸기
두충
근대
동아
감자
도미
더덕
대추
대구
당근
당귀
달래
달걀
녹차
다래
농어
녹두
낙지



제약 리스트
제약·바이오
제약단신
제약계 인사
의약품 비교 심층분석
윌스기념병원 최종심의버젼.gif
한국에자이.jpg
헬스오배너_최종.gif
자생한방병원226x100.jpg
서울시립보라매병원.jpg
휴온스 226x100.jpg
녹십자셀_배너.gif
20151106102817-2JLWV.gif
320121012_samsung.jpg
연세바른병원 150122 226x100.jpg
헬스오_226x100.jpg
창원힘찬병원.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