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바이오
HOME > 뉴스 > 제약·바이오
한국MSD, HPV 백신 가다실9 새 광고 선보여
입력일 2018-11-08 20:45:15 l 수정일 2018-11-08 20:51:55
성별, 나이 무관 성접촉 통해 감염, 심각한 질환 유발해 주의 필요 … 젊은층 쉽게 공감하는 컨텐츠로 인식개선 도모

한국MSD의 사람유두종바이러스(HPV) 백신브랜드 ‘가다실9’

사람유두종바이러스(HPV) 백신브랜드인 ‘가다실9’이 새 광고를 선보인다. 한국MSD는 이 광고를 CGV영화관 및 페이스북 브랜드 채널에서 1년간 방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광고의 컨셉은 ‘Mr.G(가저씨) 시리즈’로 개그맨 조세호가 ‘가’다실 아’저씨’의 줄임 말인 Mr.G로 변해, 가다실9의 접종 연령대 중 20대 젊은 층이 공감할 수 있는 연애 에피소드를 유머러스하게 풀어냈다.

‘Mr.G(가저씨) 시리즈’는 총 2개의 에피소드로 Mr.G(가저씨)가 캠핑장에 놀러 온 연인을 찾아가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라면, 가다실9’ 과 ‘더 나은 우리의 미래를 위해서, 가다실9’ 에 대한 메시지를 전달해 백신을 통한 HPV 관련 질환예방의 필요성을 알린다. 이 질환을 예방하기 위해 남녀 모두에게 HPV 백신 접종이 도움을 준다는 점과 예방할 수 있는 질환을 전달하는 메시지를 적재적소에 배치했다.

드발 고살리아(Dhaval Gosalia) 백신부문 전무는 “이 바이러에 노출될 수 있는 젊은이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주제로 제작했다”며 “HPV로 인한 암 발생 감소를 위한 노력에 동참하고 있는만큼 이 컨텐츠가 인식개선에 긍정적 영향을 즐 것”이라고 말했다.

HPV는 성별, 나이와 무관하게 바이러스를 가진 상대와 성접촉으로 누구나 감염될 수 있는 바이러스다. HPV에 만성 또는 지속적으로 감염되면 여성과 남성 모두에 생식기사마귀, 항문상피내 종양, 항문암 등 심각한 질환을 일으킬 수 있다. 바이러스 감염이 남성에서 여성으로 전파되면 여성은 HPV 관련 질환에 노출될 수 있다. 미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이탈리아 등 국가에선 HPV 백신을 권고하고 있다.

[최신 관련기사]
베링거인겔하임·릴리 ‘자디앙’ 리얼월드 유효성 분석결과 발표
식약처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 위험성 낮다"
GC녹십자, 美 신규 혈액원 개원
박용천 한양대구리병원 교수,환태평양정신의학회 부회장 연임
제약바이오협회 “약가정책 개정안 전면수정해야”
차병원그룹 성광의료재단·고양시, 일자리 창출 기관협력 MOU 체결

손세준 기자 smileson@healtho.co.kr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목록



제약 리스트
제약·바이오
제약단신
제약계 인사
의약품 비교 심층분석
윌스기념병원 최종심의버젼.gif
한국에자이.jpg
헬스오배너_최종.gif
자생한방병원226x100.jpg
서울시립보라매병원.jpg
휴온스 226x100.jpg
녹십자셀_배너.gif
20151106102817-2JLWV.gif
320121012_samsung.jpg
연세바른병원 150122 226x100.jpg
헬스오_226x100.jpg
창원힘찬병원.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