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바이오
HOME > 뉴스 > 제약·바이오
CMG제약, 종합비타민 ‘엑셀렌비’ 출시 … 활성B1 푸르설티아민 함유
입력일 2018-06-19 15:39:25 l 수정일 2018-06-20 10:16:51
비타민B군·C·D, 셀레늄, 마그네슘 보충 … 정제 30% 축소, 목넘김 편해

CMG제약의 종합비타민 ‘엑셀렌비’

차바이오그룹 계열사 CMG제약은 목넘김이 편안하고 체내흡수율을 높인 종합비타민제 ‘엑셀렌비’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엑셀렌비는 활성비타민B1 푸르설티아민을 함유해 피로물질인 젖산이 몸에 쌓이는 것을 예방하고, 뇌신경을 활성화하며, 스트레스를 완화하는 데 효과적이다. 비타민B군·C·D, 셀레늄, 마그네슘 등을 함유하고 있다.

정제 크기가 기존 제품보다 약 30% 작아 복용 편의성이 개선됐다. 1회 1정, 1일 2회 섭취한다. 비타민B1은 한번에 다량 복용하는 것보다 두 번 나눠 섭취하는 게 체내흡수율이 높고 위장장애가 예방된다.

이주형 대표는 “비타민B 1일 권장섭취량은 10㎎이지만 음주·스트레스 등으로 만성피로를 호소하는 현대인의 최적섭취량은 이보다 5~10배 높은 50~100㎎”이라며 “음식물만으로 최적섭취량을 충족하기 어려우므로 보충제 복용을 고려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엑셀렌’이란 브랜드 이름은 영단어 ‘엑셀런트’(훌륭한, Excellent)와 항산화 성분 ‘셀레늄’(Selenium)를 합성해 지었다. 회사 측은 “연령과 성별을 고려한 후속제품도 발매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최신 관련기사]
다케다제약, 고함량 활성비타민B ‘액티넘’ 새 TV광고 선봬
동국제약, 고함량 기능성비타민 ‘메가비텐정’ 출시
머크 베타차단제 ‘콩코르’, 아시아 관상동맥질환자서 심박수 감소효과
고려대 안암병원, 유전체 분석기업 신테카바이오와 MOU
다제내성결핵치료제 ‘서튜러’ vs ‘델티바’ … 알약 개수·부작용 줄여
60대 10명 중 1명은 고지혈증 … 여성, 남성보다 1.5배 많아

김선영 기자 sseon0000@viva100.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목록



제약 리스트
제약·바이오
제약단신
제약계 인사
의약품 비교 심층분석
윌스기념병원 최종심의버젼.gif
한국에자이.jpg
헬스오배너_최종.gif
자생한방병원226x100.jpg
서울시립보라매병원.jpg
휴온스 226x100.jpg
녹십자셀_배너.gif
20151106102817-2JLWV.gif
320121012_samsung.jpg
연세바른병원 150122 226x100.jpg
헬스오_226x100.jpg
창원힘찬병원.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