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술
HOME > 뉴스 > 학술
근시 청소년, 녹내장검사 필요한 이유
입력일 2018-09-10 17:38:25 l 수정일 2018-10-22 09:26:11
김석환 보라매병원 교수팀 연구 … 녹내장 가족력 위험요인, 정상안압도 방심 금물

김석환 보라매병원 안과 교수

김석환 서울대병원 운영 서울시 보라매병원 안과 교수팀(이경민 전문의)은 근시 진행에 따른 시신경의 특징적인 변화와 사상판 변형이 녹내장과 밀접하게 연관되는 것을 세계 최초로 발견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연구결과는 지난 5월 안과 분야 최고 권위 학술지 ‘안과학(Ophthalmology)’에 2편의 논문으로 동시 게재됐으며, 정상안압 녹내장 환자를 대상으로 한 후속연구는 자매지인 ‘안과학 녹내장(Ophthalmology Glaucoma)’에 실렸다.

녹내장은 망막에 상을 맺은 빛을 뇌로 전달하는 역할을 하는 시신경이 지속적으로 손상돼 발생한다. 발병 초기 뚜렷한 증상이 없고 주변부의 시야만 소실돼 조기진단이 쉽지 않다.
안압은 녹내장 발병과 밀접하게 연관된다. 일반적인 녹내장은 안압이 21㎜Hg 이상 높아지면서 시신경다발 사상판(시신경이 눈 뒤쪽으로 빠져나가는 곳에 위치한 그물 형태 얇은 판막) 부위가 손상돼 발생한다.
하지만 정상안압녹내장은 안압이 10~20㎜Hg로 정상인데 시신경 사상판이 손상된다. 근시인 사람에서 발생빈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졌지만 발병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보라매병원 안과팀은 근시 아동 137명을 분석해 안구 성장 시기에 안구 외벽의 층간 성장속도 차이가 사상판 변형을 일으키는 것을 발견했다. 또 사상판 편형이 근시성 정상안압녹내장의 원인이며, 안구가 성장하는 청소년 시기엔 안구 내에 녹내장에 취약한 구조 변화가 녹내장 발병위험을 높이는 것을 확인했다.

김석환 교수는 “근시로 인한 시신경 변화는 안구 성장 단계에서 진행돼 이른 나이에 녹내장 발병 위험을 높일 수 있다”며 “녹내장 가족력이 있는 근시 청소년은 미리 녹내장검사를 받아보는 게 좋다”고 강조했다.
김 교수는 미국 캘리포니아대 로스앤젤레스캠퍼스(UCLA) 의대에서 녹내장의 진단과 치료를 연구했으며 현재 보라매병원에서 녹내장과 백내장수술을 담당하고 있다. 녹내장을 조기에 명확하게 진단할 수 있는 진단장비 개발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최신 관련기사]
20∼30대 청년 4명 중 1명이 ‘고혈압 위험군’
인플루엔자 유행주의보 발령 “지금 예방접종 받으세요”
대웅제약-UNIST, 인공지능 이용한 신약개발 공동연구 MOU 체결
정양국 가톨릭대 교수, 대한미세수술학회 이사장 취임
김종진 강동경희대병원 교수, 대한고혈압학회 학술상 수상
키즈카페 트램펄린, 어린이 안전사고 온상 … 골절상 위험 높아

박정환 기자 superstar@viva100.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목록

[ 관련 질환정보 ]

[ 관련 식품정보 ]
참깨
김치
커피
메밀
메기
매실
명태
된장
들깨
죽순
조기
완두
아욱
쑥갓
솔잎
붕어
머위
딸기
두충
근대
동아
감자
도미
더덕
대추
대구
당근
당귀
달래
달걀
녹차
다래
농어
녹두
낙지



의료 리스트
건강365레이더
생활건강
치료법
병원뉴스
의료계 동정
보건정책
학술
치과
한의학
의료산업
의료기기
건강강좌
건강신간
학회·학술행사
임상시험
호산과 함께 하는 키즈&맘
건강관절·척추만들기 프로젝트
윌스기념병원 최종심의버젼.gif
한국에자이.jpg
헬스오배너_최종.gif
자생한방병원226x100.jpg
서울시립보라매병원.jpg
휴온스 226x100.jpg
녹십자셀_배너.gif
20151106102817-2JLWV.gif
320121012_samsung.jpg
연세바른병원 150122 226x100.jpg
헬스오_226x100.jpg
창원힘찬병원.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