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술
HOME > 뉴스 > 학술
심부전 유발 승모판막일탈증, 간단한 경흉부 심초음파로 진단
입력일 2018-01-09 18:52:04 l 수정일 2018-01-18 19:53:20
김형관 서울대 교수 연구 … 교련일탈 환자 기존 경식도 심초음파보다 환자 편의성 높아

김형관 서울대병원 순환기내과 교수

김형관 서울대병원 순환기내과 교수는 승모판막일탈증을 간단한 경흉부 심초음파로 진단하는 기준을 확립했다고 9일 밝혔다.


승모판막은 좌심방과 좌심실 사이에서 혈액의 역류를 방지하는 역할을 한다. 판막 일부분이 좌심실 수축시 좌심방 방향으로 밀려나 제 기능을 하지 못하는 것을 승모판막일탈증이라고 한다. 이 질환은 심장이 수축할 때 좌심실에 들어온 혈액이 밖으로 나가지 못하고 일부가 반대 방향, 즉 좌심방 쪽으로 역류해 심방세동이나 심부전을 일으킨다.


심장판막수술은 필연적으로 심정지를 동반하므로 수술 시간을 최소화하는 게 중요하다. 따라서 수술 전 심초음파로 병변을 정확히 파악하고 수술계획을 세워야 한다.


김 교수팀은 2008~2016년 승모판막 단일교정수술을 받은 202명 중 교련일탈이 확인된 36명의 사례를 비교 분석했다. 교련일탈은 전엽과 후엽으로 이뤄진 승모판막이 서로 만나는 부분에 문제가 생기는 것을 의미한다. 발생 빈도는 낮지만 조기에 진단하지 못하면 증상이 재발해 재수술이 필요한 경우가 많았다.


지금까지 승모판막의 교련일탈증 진단 및 치료엔 경식도 심초음파가 필수적이었지만 이번 연구결과 경흉부 심초음파만으로 수술 정확도를 높일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흉부 심초음파는 초음파 장비를 흉부 표면에 접촉시켜 진단하는 장비로 내시경을 입으로 넣는 경식도 심초음파보다 간단하고 환자 부담이 덜하다.
김 교수는 “이번 연구는 환자 편의성과 진단 정확도를 높이는 기준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미국심장재단 공식 의학잡지인 ‘미국심장학회지 심혈관영상(Journal of the American College of Cardiology; Cardiovascular Imaging)’ 최신호에 게재됐다.


 

[최신 관련기사]
한양대국제병원, 개원 15주년 기념식 개최
윤도흠 연세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연임
서울대병원 내과 과장에 윤정환, 외과 과장에 박규주 교수 임명
KMI, 순직 소방공무원 유가족 무료검진 지원
인구절벽 현실화, 의료·한의계 한방 난임치료 효과 진실공방
발사르탄 함유 고혈압약 매출 감소 우려 … 제네릭은 물론 오리지널까지 타격

박정환 기자 superstar@viva100.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목록

[ 관련 질환정보 ]

[ 관련 식품정보 ]
참깨
김치
커피
메밀
메기
매실
명태
된장
들깨
죽순
조기
완두
아욱
쑥갓
솔잎
붕어
머위
딸기
두충
근대
동아
감자
도미
더덕
대추
대구
당근
당귀
달래
달걀
녹차
다래
농어
녹두
낙지



메디컬 리스트
건강365레이더
생활건강
치료법
병원뉴스
의료계 동정
보건정책
학술
치과
한의학
의료산업
의료기기
건강강좌
건강신간
학회·학술행사
임상시험
호산과 함께 하는 키즈&맘
건강관절·척추만들기 프로젝트
윌스기념병원 최종심의버젼.gif
한국에자이.jpg
헬스오배너_최종.gif
자생한방병원226x100.jpg
서울시립보라매병원.jpg
휴온스 226x100.jpg
녹십자셀_배너.gif
20151106102817-2JLWV.gif
320121012_samsung.jpg
연세바른병원 150122 226x100.jpg
헬스오_226x100.jpg
창원힘찬병원.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