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료법
HOME > 뉴스 > 치료법
노년층 괴롭히는 관절염, 손·발목·엉덩이관절 非수술 치료 길 열려
입력일 2018-07-05 11:29:01 l 수정일 2018-07-05 11:32:19
박재우 박사, 연골재생 주사치료 효과 입증 … 심장 약한 고령환자에 적합

발목관절 자기공명영상(MRI) 촬영사진

나이가 들면 관절을 이루는 뼈와 연골이 퇴화되면서 퇴행성관절염으로 악화될 수 있다. 체중부하를 받는 무릎관절에서 가장 흔하게 발생하지만 손가락관절, 발목관절, 엉덩이관절(고관절)도 퇴행성관절염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하다.


과거엔 인공관절 같은 수술적 요법으로 치료해야 했지만 몇 년 전부터 줄기세포를 이용한 재생의학이 도입돼 좋은 효과를 보이고 있다. 초기에는 개복수술이나 관절내시경수술을 통해 줄기세포를 주입했고, 점차 술기가 발전하면서 주사요법으로 줄기세포를 주입해 연골을 재생할 수 있게 됐다. 이는 심장이 좋지 않은 고령층의 수술 부담을 줄이고 안전성을 높이는 효과를 나타냈다.


최근엔 무릎관절 외 다른 관절에도 재생의학 치료가 효과적이라는 연구논문이 속속 발표되고 있다. 서울 미프로의원 박재우 박사(구 스템스의원)가 미래창조과학부의 지원을 받은 이상희 명지대 생명과학정보학부 교수와 함께 저술한 논문에 따르면 줄기세포는 ‘홈밍효과(Homing Effect)’를 가져 주사로 주입할 경우 병변으로 이동해 들러붙은 뒤 연골 조직을 재생하므로 주사가 가능한 모든 관절에 적용할 수 있다. 퇴행성관절염은 물론 반월상연골판 파열이나 슬개골 연골연화증에 재생의학 치료를 적용할 수 있는 길이 열린 셈이다. 이 연구논문은 국제학술지인 ‘국제분자과학지(International Journal of Molecular Science)’에 게재될 예정이다.


박재우 박사는 “줄기세포를 사용하면 무릎관절 외 손, 손목, 발목 등 주사치료가 가능한 모든 관절에 연골재생 치료를 적용할 수 있다”며 “특히 심장이 좋지 않은 노인은 수술시 전신마취를 할 경우 좋지 않은 영향을 받을 수 있어 연골재생 주사치료가 적합하다”고 말했다.
박 박사는 2011년 영국서 지방줄기세포 연골재생 치료 관련 논문상을 수상한 줄기세포 연골재생 치료 전문가다. 미국에서 교육받은 후 2009년 국내에 줄기세포 재생의학클리닉을 개업했다.

[최신 관련기사]
축구스타 호날두 꿈꾸다 반월상연골판 파열 … 치료 미루면 ‘무릎잠김’
국내 개발 자가지방줄기세포 연골재생 치료기기, 미국 특허 획득
박재우 USC미프로의원 원장, 줄기세포 기반 연골재생 시스템 ‘P스템’ 美 특허
쉼표 없는 가사노동에 저릿저릿 손목통증, 손목터널증후군 주의보
비타민D 좋다고 무조건 주사 맞으면 낭패
고령사회 진입, ‘황혼 명절증후군’ 고통받는 엄빠들

박정환 기자 superstar@viva100.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목록



메디컬 리스트
건강365레이더
생활건강
치료법
병원뉴스
의료계 동정
보건정책
학술
치과
한의학
의료산업
의료기기
건강강좌
건강신간
학회·학술행사
임상시험
호산과 함께 하는 키즈&맘
건강관절·척추만들기 프로젝트
윌스기념병원 최종심의버젼.gif
한국에자이.jpg
헬스오배너_최종.gif
자생한방병원226x100.jpg
서울시립보라매병원.jpg
휴온스 226x100.jpg
녹십자셀_배너.gif
20151106102817-2JLWV.gif
320121012_samsung.jpg
연세바른병원 150122 226x100.jpg
헬스오_226x100.jpg
창원힘찬병원.jpg